네이버, Google Adsense처럼 문맥광고 시작하나?

외국에서 동영상 광고와 함께 최고의 인터넷 광고로 평가받고 있는 문맥광고를 네이버에서 2006년 1월 17일자로 베타테스트를 시작했습니다. 현재까지 네이버의 키워드 CPC 광고상품인 클릭초이스의 광고주에게 무료로 서비스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 문맥광고를 시작한 회사는 포털에서는 다음커뮤니케이션의 클릭스가 유일하고, 구글 애드센스와 오버추어의 Content Match가 국내 웹사이트에 서비스되고 있습니다. 다음은 클릭스라는 광고상품을 자체적으로 가지고 있지만, 다음의 광고 캐시카우가 되고 있는 미디어다음의 문맥광고는 오버추어가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베타서비스 중인 네이버의 스마트링크는 다음 클릭스보다 어떤 면에선 정밀하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미 무료서비스를 받고 있는 업체는 나름대로 효과가 있다는 식의 글이 지식인에 올라오고 있는 상태입니다.

네이버는 이번 테스트에 관한 어떠한 공지도 없었으며, 서비스를 신청하는 페이지도 만들어지지 않은 상태입니다. 네이버에 정통한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는 1월 16일부터 약 8주간 시행된다고 합니다.

문맥광고를 포함한 CPC광고의 승패는 이번 애드센스와 웃대의 사건에서 볼 수 있듯이 얼마나 정밀하게 본문과 관련있는 광고가 나타나느냐 하는 것과 부정클릭을 어떻게 막느냐에 승패가 달려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